데이터로봇, 2019년 가트너 매직 쿼드런트 데이터 사이언스 및 머신러닝 플랫폼 부문 ‘비저너리’ 기업 선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머신러닝 자동화 기업 데이터로봇(지사장 김형탁)이 2019년 가트너 매직 쿼드런트 보고서 데이터 사이언스 및 머신러닝 플랫폼 부문(Gartner 2019 Magic Quadrant for Data Science and Machine-Learning Platforms)에서 비저너리(Visionary) 기업에 선정됐다.

2019년 매직 쿼드런트 보고서는 선정된 17개 데이터 사이언스 부문 기업들의 4가지 사용 사례 시나리오에서 15개의 중요 기능 점수 기준과 지역별, 산업별 매출 및 고객 수 기준을 평가했다.

데이터로봇은 2018년 3년 연속 세 자릿수 성장을 기록했다. 2018년 10월, 1억 달러 규모의 시리즈 D(Series D) 투자를 유치해 총 2억 2천 5백만 달러에 달하는 투자를 받았다. 머신러닝 자동화 솔루션에 지속적인 투자를 통해 전세계 6개 대륙과 금융 서비스, 의료, 보험 및 제조를 포함한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성공을 거두고 있다.

데이터로봇의 제레미 아킨(Jeremy Achin) 창립자 겸 CEO는 "데이터로봇은 새로운 방식으로 기업의 데이터 사이언스 역량 증대를 지원하며  비즈니스를 향상시키는데 필요한 통찰력 확보를 지원한다"며 “엔드-투-엔드 데이터 사이언스 역량을 지속적으로 확대 제공하고 전 세계 더 많은 기업들이 인공지능 기반 기업으로 변모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다"고 말했다.

이향선 전자신문인터넷기자 hyangseon.le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