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기반 검색 스타트업 '포티투마루', MWC 2019에서 유럽 시장 공략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AI 기반 검색 스타트업 '포티투마루', MWC 2019에서 유럽 시장 공략

대한민국 대표 AI 스타트업 포티투마루(42Maru)가 오는 2월 25일부터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최되는 ‘MWC 2019’에 참가해 딥러닝 기반 Deep QA(Question Answering) 플랫폼을 선보인다.

포티투마루의 ‘Deep QA’는 기계 독해(MRC) 및 Paraphrasing 기술을 활용해 사용자의 질의 의도를 정확하게 이해하고 방대한 비정형 데이터에서 고유한 정답만을 도출하는 차세대 검색 플랫폼이다. 사용자는 Deep QA를 기업용 인트라넷, 챗봇, 스마트 스피커 등의 다양한 산업 분야에 활용할 수 있다.

Deep QA는 지난해 11월 미국 스탠포드 대학 주관으로 열린 기계 독해 경진대회 ‘스쿼드(SQuAD) 2.0’에서 구글과 공동 1위를 차지하고, 세계 최대 IT·가전 전시회인 CES 2019에 선정되는 등 국내외로부터 해당 기술력 및 성장 잠재력을 인정받아왔다.

김동환 포티투마루 대표는 “이번 MWC 2019 참가를 시작으로 PaaS 및 SaaS 플랫폼을 본격적으로 론칭해 유럽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겠다”라고 밝혔다.

AI 기반 검색 스타트업 '포티투마루', MWC 2019에서 유럽 시장 공략

 전자신문인터넷 유은정 기자 (judy6956@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