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바이 의료기기전시회, 국내 180여개 기업 참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두바이 의료기기전시회, 국내 180여개 기업 참가

한국 의료기기 기업 180여개사가 글로벌 의료기기 전시회인 '2019 두바이 의료기기전시회(Arab Health 2019)'에 참가했다.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은 중소벤처기업부 지원으로 1월 28일부터 31일까지 두바이 월드트레이드 센터에서 열린 제44회 두바이 의료기기 전시회(Arab Health 2019)에 한국관을 구성해 참가했다고 밝혔다.

두바이 의료기기전시회, 국내 180여개 기업 참가

전시회에는 중동 시장에서 인지도가 높은 디알젬, 디케이메디칼시스템, 리스템 등 디지털엑스레이 기업을 비롯해 대한랩테크(저온플라즈마멸균기 등), 수일개발(인슐린펌프), 에이스메디칼(인퓨젼펌프 등), 에이치엔티메디칼(체외충격파치료기) 등 한국관 80개 기업이 참가했다. 개별참여 기업까지 합하면 아랍헬스 참여 한국 의료기기 기업들은 약 180개사에 이른다.

조합은 전시회에서 참가기업 수출을 돕기 위해 사전 바이어 초청, 현장 홍보 이벤트 등을 진행했다. 바이어들에게 참여기업 중 관심 있는 항목을 미리 조사해 현장에서 기업과 일대일 미팅을 진행했고, 현장에서 약 200회 이상 매칭에 성공했다.

조합은 해외 영문 잡지를 제작해 전시 기간 중 배포해 바이어 관심을 유도했다.

전시회 참가 기업 관계자는 “올해는 대형 광고 배너 설치, 스템프 투어, 영문잡지 배포 등 적극 홍보로 한국관 방문 바이어가 마지막 날까지 끊이지 않았다”면서 “조합 바이어 매칭 사업으로 실구매 의사가 있는 바이어들과 만났고 중동 시장 진출 가능성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한편 제44회 두바이 의료기기전시회는 올해 총 66개 국가에서 4200여개 기업이 참가했다.

장윤형 의료/바이오 전문기자 why@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