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대 LINC+사업단, 2차년도 산학공동 워크숍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광주대(총장 김혁종) 산학협력선도대학(LINC+)사업단(단장 김정근)은 지난 14일 홀리데이 인 광주호텔에서 '2차년도 LINC+사업 산학공동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날 워크숍에는 김정근 LINC+사업단장을 비롯한 참여기업 및 참여교수들이 참여해 △2차년도 LINC+사업 운영성과 △자바기반 SW개발 및 시스템관리 트랙(컴퓨터공학과) △3D프린팅을 활용한 도시재생 건축가 양성 트랙(건축학부 건축학전공) 등을 발표했다.

또 △웰니스 인테리어디자인 트랙(인테리어디자인학과) △VR영상드론트랙(사진영상드론학과)의 우수성과 발표 △차년도 LINC+사업 신규 참여에 따른 예비 사회맞춤형학과 사업소개 발표 등 대학-참여기업 간의 산학협력 및 교육 성과를 상호 공유하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김정근 단장은 “LINC+사업을 통해 대학과 참여기업 간의 산학협력 연계활동을 강화하고, 지역의 우수한 산업체를 발굴하여 지역사회 발전과 혁신에 기여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업단은 현재 컴퓨터공학과, 건축학부 건축학 전공, 인테리어디자인학과, 사진영상드론학과가 지역의 우수한 68개의 기업체와 168명의 채용약정인원을 체결하여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지역산업 및 지역사회의 수요를 반영해 사물인터넷(IoT)융합서비스개발트랙(융합소프트웨어학과)가 추가 운영될 계획으로 본 사업을 통해 지역산업의 활성화와 고용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광주대 LINC+사업단은 지난 14일 홀리데이 인 광주호텔에서 2차년도 LINC+사업 산학공동워크숍을 개최했다.
<광주대 LINC+사업단은 지난 14일 홀리데이 인 광주호텔에서 2차년도 LINC+사업 산학공동워크숍을 개최했다.>

광주=김한식기자 hs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