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리어에어컨, 美 IHHS서 공기청정기 선보여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캐리어에어컨이 2019 시카고 국제 가정용품 박람회(IHHS)에 참가했다.
<캐리어에어컨이 2019 시카고 국제 가정용품 박람회(IHHS)에 참가했다.>

캐리어에어컨은 오는 5일(현지시간)까지 미국 시카고에서 열리는 '2019 시카고 국제 가정용품 박람회(IHHS)'에 참가한다고 4일 밝혔다.

IHHS는 1939년부터 개최된 북미 최대 규모 가정용품 박람회다. 올해는 미국, 한국, 중국, 터키, 인도, 일본, 독일 등 전 세계 43개국 주요 가정용품 업체 및 바이어가 대거 참가했다.

캐리어에어컨은 아마존 인공지능(AI) 플랫폼 알렉사와 연동하는 '캐리어 클라윈드 공기청정기 에어원'을 공개했다. 18단계 바람 세기 조절이 가능한 경상업용 '제트 18단 공기청정기'도 선보였다.

에어원은 알렉사를 통해 음성 명령으로 전원이나 모드를 제어할 수 있다. 실내 공기질 상태 등 사용자가 원하는 정보를 제공한다. 또 와이파이(Wi-Fi)와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접목해 사용자가 제품에서 멀리 떨어져 있어도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으로 원격제어한다.

강성희 캐리어에어컨 회장은 “캐리어에어컨은 세계 최고 기술력을 보유한 에어솔루션 전문기업이다. 강력한 공기청정 성능과 차별화된 디자인, 제품력을 앞세워 세계 최대 가전 시장인 북미 시장에서도 성공적으로 입지를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영호기자 youngtig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