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뚜라미, 2019년 국가브랜드경쟁력지수 가스보일러 부문 1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귀뚜라미, 2019년 국가브랜드경쟁력지수 가스보일러 부문 1위

귀뚜라미(대표 송경석)는 국생산성본부(KPC)가 발표한 2019년 국가브랜드경쟁력지수(NBCI)에서 가스보일러 부문 1위에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귀뚜라미보일러는 사용자 생활편의성은 높이고 난방비 부담은 줄일 수 있는 차별화된 난방 솔루션 선보이며 브랜드 인지도, 이미지, 충성도 등 주요 조사 항목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12년 연속 가스보일러 부문 1위를 지켰다.

귀뚜라미는 KT 인공지능(AI) 스피커 제품인 기가지니를 이용한 '보일러 음성인식 제어 서비스'를 출시하며 차별화된 마케팅을 전개한 것이 주효했다고 분석했다.

또 보일러와 지진감지기, 가스누출탐지기, 분배기, 각방제어기를 한 세트로 구성한 '귀뚜라미보일러 세트'를 제공해 좋은 평가를 이끌어냈다. 세트상품은 단품으로 설치할 때보다 성능을 높여 줄 뿐만 아니라 안전하고 고장 걱정 없이 연료비를 절약할 수 있는 혜택을 제공한다. 각 구성품 개별 구매와 비교해 가격이 저렴하고 시공이 간편하다. 사후관리 서비스를 원스톱으로 받을 수 있다.

귀뚜라미는 사회 문제로 떠오른 미세먼지 해소를 위해 국내 가스보일러 시장 30%를 차지하는 친환경 콘덴싱 가스보일러는 물론, 70%를 차지하는 일반 가스보일러에도 친환경 기술을 적용, 저녹스 1등급 제품군을 확대하고 있다.

이영호기자 youngtig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