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씨티銀, 14번째 청소년 금융교육 '씽크머니' 실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씨티은행(행장 박진회)이 한국YWCA연합회와 '배우고 체험하는 씽크머니 금융교실' 업무협약을 15일 체결했다.

한국씨티銀, 14번째 청소년 금융교육 '씽크머니' 실시

한국씨티은행은 한국YWCA와 손잡고 2006년부터 13년간 씽크머니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온·오프라인 강사교육을 이수한 YWCA 봉사자 및 한국씨티은행 임직원이 초·중·고등학생에게 태도와 행동까지 변화시킬 수 있는 금융교육을 실시한다.

올해부터는 금융포용에 중점을 두고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지역사회 청소년 쉼터와 아동복지시설, 교정시설 교사 대상 씽크머니 연수를 실시한다. 이들을 통해 올바른 금융교육이 금융 소왹층에도 전달될 수 있게 하기 위해서다.

이번 씽크머니 프로그램을 위해 씨티재단 후원금 약 3억4000만원을 전달했다.

박진회 한국씨티은행장은 “대표 청소년 금융교육 프로그램 '씽크머니'가 많은 소외계층 청소년들의 금융 접근성을 증진시켜 금융 지식 격차를 줄이길 바란다”고 밝혔다.

함지현기자 goha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