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올리브네트웍스, 베트남 스마트교실 구축 IT기자재 기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CJ올리브네트웍스 IT사업부문(대표 이경배)이 베트남 호치민 한 초등학교에 스마트교실 구축을 위한 정보기술(IT) 기자재를 기증했다.

CJ올리브네트웍스가 베트남 초등학교에 스마트교실 구축을 위한 IT기자재를 기증했다. CJ올리브네트웍스 제공
<CJ올리브네트웍스가 베트남 초등학교에 스마트교실 구축을 위한 IT기자재를 기증했다. CJ올리브네트웍스 제공>

베트남은 밀레니얼 세대 IT 창업 열풍이 거센 반면 인프라나 교육 기회는 매우 열악해 제대로 된 교육 혜택을 제공하지 못한다.

CJ올리브네트웍스 IT사업부문은 호치민 껀져현 롱타잉초에 1000만원 상당 IT기자재를 전달했다. 노트북, 데스크톱과 컬러 프린트 등 초등학생 대상 효과적 IT교육 환경을 위한 물품으로 구성했다.

전달식에는 레 홍 허우 껀저현 교육부 임원, 천 티 레 투 롱타잉초 교장, 장명수 CJ올리브네트웍스 베트남법인장과 롱타잉초 학생 약 350명이 참석했다.

장 베트남법인장은 “베트남 아이들이 직접 경험하고 실습할 수 있는 장비로 창의성과 인지능력을 향상할 수 있는 스마트교실을 마련해 줄 수 있게 됐다”며 “이 인연을 계기로 베트남 지역 내 낙후된 곳 환경 개선은 물론 미래 인재 육성을 위해 지속 상생활동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CJ올리브네트웍스는 2017년 9월에 베트남 호치민에 법인을 설립, 현지화 전략으로 해외사업 확대에 나서고 있다.

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