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보컴퓨터, 지역상생 봉사활동 펼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삼보컴퓨터 본사 직원들이 사회복지법인 명휘원에서 봉사 활동을 펼쳤다.
<삼보컴퓨터 본사 직원들이 사회복지법인 명휘원에서 봉사 활동을 펼쳤다.>

삼보컴퓨터(대표 이홍선)는 지역 상생을 위한 활동 일환으로 본사가 있는 경기 안산 사회복지법인 명휘원에서 봉사 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명휘원은 장애인 재활 사회복지 법인으로 2005년 11월 삼보컴퓨터와 자매결연을 맺은 이후 꾸준히 봉사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삼보컴퓨터 R&D센터 직원들이 북한산 길을 청소하고 있다.
<삼보컴퓨터 R&D센터 직원들이 북한산 길을 청소하고 있다.>

또 서울 종로구 구기동에 위치한 삼보R&D센터는 사옥에서부터 북한산 국립공원까지 약 800m 구간을 청소하는 '깨끗한 거리 만들기' 자원 봉사 캠페인을 진행했다. 회사는 앞으로 매주 지역 상생 프로젝트 차원으로 사옥 인근 주변 청소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권상희기자 shkw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