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엡손, '스마트팩토리+오토메이션 월드 2019'서 산업용 로봇 5종 전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엡손의 6축 로봇 N2 이미지.
<엡손의 6축 로봇 N2 이미지.>

한국엡손(이하 엡손, 대표 시부사와 야스오)이 29일까지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국내 최대 규모 스마트 공장 솔루션 및 산업 자동화 전시회인 '스마트팩토리+오토메이션 월드 2019'에 참가해 엡손 산업용 로봇 5종을 선보인다고 27일 밝혔다.

엡손은 자동차 윈도우 버튼 동작 검사기, 미세 공차의 베어링 조립기, 연성회로기판(FPCB) 체결기 등 전기전자 조립, 자동차 부품 산업에 특화된 로봇 솔루션을 선보인다.

전시 제품은 콤팩트한 본체로 고정밀 조립에 적합한 C4와 고속, 고정밀 작업이 가능한 G6, 그리고 컨트롤러 내장으로 설치와 운용 편의성이 뛰어난 T6 등이다. 세계 최초 폴딩 암(Arm) 형태 6축 로봇인 N2로 좁은 공간에서도 효율성을 극대화하는 로봇 솔루션도 제공한다.

한국엡손 관계자는 “엡손이 독자적으로 보유한 포스센서 기술은 사람 힘 조절에 의존해왔던 고감도 작업을 대체할 수 있는 산업용 로봇 핵심 기술”이라면서 “이번 전시회에서 전기전자, 자동차, 반도체 등 초고속, 고정밀 성능을 요구하는 산업 분야 관계자들이 엡손 로봇의 우수한 기술력과 솔루션을 확인할 수 있을 것”라고 말했다.

이영호기자 youngtig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