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LG 디오스 식기세척기' 출시…프리미엄 식기세척기 시장 공략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LG전자가 29일 프리미엄 식기세척기 LG 디오스 식기세척기를 출시한다. 모델이 신제품 중 맨해튼 미드나잇 색상과 샤이니 퓨어 색상의 라인업을 소개하고 있다.
<LG전자가 29일 프리미엄 식기세척기 LG 디오스 식기세척기를 출시한다. 모델이 신제품 중 맨해튼 미드나잇 색상과 샤이니 퓨어 색상의 라인업을 소개하고 있다.>

LG전자가 29일 프리미엄 식기세척기 'LG 디오스 식기세척기'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디오스 식기세척기는 토네이도 세척 날개, 100℃ 트루스팀, 인버터 DD모터를 탑재해 세척력이 뛰어나다.

토네이도 세척 날개는 식기세척기 천장, 중간, 바닥에서 총 54개 물살이 나온다. 식기세척기 바닥에 있는 X자 모양 날개가 고압 물살을 만들어 세제와 기름때를 제거한다. 바닥 날개가 시계 방향과 반대 방향으로 번갈아 회전하는 기술은 국내에서는 유일하다는 게 회사 설명이다.

고압 물살은 세척 시간도 단축한다. 신제품은 표준코스 기준으로 기존 모델 대비 약 40% 더 빠른 55분 만에 식기 세척을 끝낸다. 100℃ 트루 스팀도 국내에서 유일하다. 고온 스팀을 분사해 음식물과 유해 세균을 닦아낸다. 이 기술은 국내 전문 인증기관인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KTR)으로부터 살균 마크를 취득했다.

인버터 DD모터는 10년 무상보증한다. 부피를 최소화하고 소음을 줄였다. 2중으로 소음을 차단하는 고성능 차단재를 적용해 표준코스에서 발생하는 34㏈ 소음은 도서관에서 발생하는 소음 수준이다.

신제품은 3단 높이 조절, 다용도 선반, 맞춤형 식기 꽂이 등이 탑재된 '스마트 선반 시스템'을 적용, 다양한 식기 수납이 가능하다. 화상을 방지하기 위해 식기세척기 내부 온도가 안전한 온도에 내려올 때까지는 자동으로 문이 열리지 않는다. 문이 열릴 때도 사용자가 살짝 당기는 것처럼 서서히 열어 내부 증기가 나올 정도 공간만 열린다.

신제품은 12인용으로 출시되며 색상은 맨해튼 미드나잇, 샤이니 퓨어, 퓨어 등 세 가지다.

윤경석 LG전자 키친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 전무는 “고객 니즈를 반영한 차별화된 신제품으로 주방 문화를 지속 선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영호기자 youngtig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