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S10 플러스, 美 컨슈머리포트 스마트폰 평가 1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삼성전자 갤럭시S10 플러스, 美 컨슈머리포트 스마트폰 평가 1위

삼성전자 갤럭시S10 플러스가 미국 소비자 전문지 평가에서 스마트폰 부문 1위에 올랐다.

컨슈머리포트는 27일(현지시간) 최신 스마트폰을 평가한 결과 갤럭시S10 플러스가 90점으로 1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애플 아이폰XS맥스와 삼성전자 갤럭시S10도 90점을 받았지만 소수점 차이로 2∼3위에 머물렀다. 아이폰XS가 4위, 갤럭시S10e 5위로 갤럭시S10은 시리즈 3개 모델이 모두 5위권 안에 들었다.

갤럭시S10플러스는 기본 성능에 배터리 지속 시간, 카메라, 내구성 등 측면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컨슈머리포트가 로봇 손가락을 이용해 일반 이용자 평균 일과와 비슷하게 인터넷 브라우징, 비디오 스트리밍, 전화 통화 등을 한 결과 갤럭시S10 플러스 배터리 지속 시간은 39.5시간으로 측정됐다. 이전 최고 기록인 갤럭시노트9보다 8시간 길다.

내구성을 테스트하기 위해 회전하는 금속 통에 제품을 100회 떨어뜨렸을 때도 문제가 없었다. 갤럭시S10과 갤럭시S10e도 같은 테스트를 통과했으나 S10 플러스에 비해 좀 더 많은 흠집이 생겼다.

갤럭시S10플러스는 카메라 성능도 최고로 꼽히는 애플 아이폰 성능에 거의 근접했다. 다만 전면 셀피 카메라는 배경을 흐리게 하는 '보케' 효과에서 다른 스마트폰과 비교했을 때 아쉽다는 평가다. 디스플레이 내장 지문인식 센서가 인식률도 단점으로 꼽혔다.

박정은기자 je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