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영표 "민심 겸허히 수용…노회찬 정신 계승"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홍영표 "민심 겸허히 수용…노회찬 정신 계승"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4일 4·3 보궐선거 결과를 두고 “이번 선거에서 나온 민심을 겸허히 받아들인다”고 말했다.

홍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한 후보들에게 감사하다”며 “창원성산에서 우리당과 정의당 단일후보가 승리한건 노회찬 정신 계승해 국회개혁 하라는 뜻”이라고 말했다.

전날 치러진 국회의원 보궐선거에서 민주당과 정의당의 경상남도 창원성산 단일 후보인 여영국(정의당) 후보가 소폭의 차이로 막판 뒤집기에 성공했다. 통영·고성에선 양문석 민주당 후보가 정점식 자유한국당 후보에게 패했다.

홍 원내대표는 “(통영·고성에서) 우리당 후보는 비록 이기지 못했지만 앞으로 민주당은 통영·고성 경제활성화와 민생 살리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송혜영기자 hybrid@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