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인피니 힐팩 "나 혼자 여행이 대세"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스마트인피니(대표 김인석)는 지난달 28일부터 5일간 144명을 대상으로 '나홀로 여행' 관련 설문을 실시한 결과 78%가 '나 혼자 여행'을 다녀온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고 4일 밝혔다.

'여행은 주로 누구와 가는지'에 관해서는 '혼자 간다'(34%)는 응답이 '가족과 간다'(33%) 보다 우위를 차지했다. 친구(19%), 연인(14%)이 뒤를 이었다.

홀로 떠나는 여행이 좋은 이유로는 '혼자만의 시간을 보낼 수 있어서'가 64%(92명)로 1위를 차지했다. '동행자의 취향을 맞추지 않아도 돼서'가 22%(31명)는 2위다. '시간을 맞추기 어려워서'(8%), '비용이 절감돼서'(6%) 순으로 집계됐다.

'나 혼자 여행'을 꺼리는 이유는 '외로워서'가 44%(64명)로 가장 높았다. '사진 찍어줄 사람이 없어서'가 28%(40명)로 다음을 차지했다. '두려워서'와 '재미가 없어서는' 각각 11%, '혼밥하기 싫어서'와 '타인의 시선이 신경쓰여서'는 3% 응답을 받았다.

올 봄 꽃놀이와 나들이 여행을 혼자 가겠다는 응답자도 많았다. 응답자 31%(45명)가 홀로 봄 꽃놀이와 나들이 여행을 즐기겠다고 밝혔다. 연인(28%), 친구(22%), 가족(19%)이 뒤를 이었다.

나 혼자 여행의 최고 단계로는 '해외여행'(36%)이 선택됐다. 놀이공원·테마파크(33%), 레저·액티비티(14%), 국내여행(11%) 순으로 조사됐다.

김인석 스마트인피니 대표는 “온라인 티켓 판매 사이트 힐팩에서도 여행, 레저, 공연 상품을 혼자 이용하는 고객이 늘고 있다”면서 “앞으로 나홀로 여행 족이 많아지는 트렌드에 따라 관련 상품과 정보를 다양하게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스마트인피니 힐팩 "나 혼자 여행이 대세"

윤희석 유통 전문기자 pione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