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롬비, 뉴트로 감성 담은 마이멜로디 블루투스 스피커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프롬비, 뉴트로 감성 담은 마이멜로디 블루투스 스피커 출시

IT 액세서리 전문 기업 프롬비(대표 정현철)는 뉴트로 감성을 담은 마이멜로디 블루투스 스피커를 출시했다.
 
2019년의 소비 트렌드는 ‘뉴트로(New-tro)’이다. 뉴트로는 새롭다는 의미의 뉴(New)와 복고의 의미를 가진 레트로(Retro)가 합성된 말이다.
 
프롬비 블루투스 스피커는 마치 1970년대 제작된 라디오와 같은 외관으로, 중년층에게는 그 시절을 떠올리게 하는 향수를, 젊은 층에는 새로움을 느끼게 한다.
 
제품 뒷면에 부착된 안테나가 디자인적 요소를 더 해주며 제품 전면에 있는 전원 및 볼륨 스위치 기능을 하는 다이얼 손잡이로 아날로그적 요소를 살렸다. 색상은 심플하면서도 트렌디한 네이비, 화이트, 핑크의 3가지이다.
 
마이멜로디 블루투스 스피커는 무선으로 편리하게 음악을 감상할 수 있는 휴대용 블루투스 스피커로 4.2 모듈을 탑재하여 안정적인 무선 연결이 가능하다. 또한 한 번 페어링하면 다음부터는 자동으로 바로 연결된다. 블루투스 버전이 높아 전송속도, 소비전력 및 호환성이 좋은 것도 장점이다.
 
마이멜로디 블루투스 휴대용 스피커는 가로 6cm, 세로 3.75cm의 초소형 사이즈로 휴대용으로 적합하다. 또한 작은 크기에도 불구하고 고효율 배터리가 들어 있어 약 2시간 충전으로 최대 9시간까지 음악 재생이 가능하다.
 
프롬비 관계자는 “앞으로도 일상 속 제품을 특별하게 만들어 고객들이 모든 순간이 만족스럽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전자신문인터넷 장윤영 기자 (you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