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컴퍼니, 보이스 검색으로 콘텐츠 소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재미컴퍼니, 보이스 검색으로 콘텐츠 소비

블록체인 뮤직 플랫폼 개발사 재미컴퍼니(대표 안신영)는 보이스 인터페이스 전문기업 오투오(대표 안성민)와 함께 재미뮤직 콘텐츠를 보이스 플랫폼으로 확대·적용키로 했다고 9일 밝혔다.

오투오는 '보이스 퍼스트 시대'를 앞서 준비해 온 AI 전문 스타트업이다. 셋톱박스와 AI 스피커 통합모델인 기가지니(KT) 제품 기획에 참여한 멤버들이 창업했다.

보이스 플랫폼은 음성명령으로 OS, 애플리케이션에 관계없이 재미콘텐츠에 접근하고 이용할 수 있게 된다. 보이스 검색에서 커머스까지 한 번에 가능한 구조다. 특히 아마존, 구글, 삼성과 같은 글로벌 플랫폼에 서비스를 론칭하면 글로벌 유저가 자국 음성명령으로 재미콘텐츠에 접근할 수 있게 된다.

안신영 재미컴퍼니 대표는 “재미스타 불러줘! 한마디로 세계 어디서나 재미와 연결될 수 있도록, 친밀하고도 공격적인 마케팅을 준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길재식 금융산업 전문기자 osolgi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