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앤에스텍, 1분기 영업익 20억…"전년비 94% 증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에스앤에스텍, 1분기 영업익 20억…"전년비 94% 증가"

에스앤에스텍(대표 정수홍)은 지난 1분기 개별재무제표 기준 매출액 175억원, 영업이익 20억원을 기록했다고 9일 밝혔다.

전년 동기대비 매출은 22%, 영업이익은 94% 증가했다. 에스앤에스텍은 전방 산업인 시스템 반도체 분야와 국내 OLED, 중국 LCD 수요 증가에 힘입어 실적이 상승했다고 설명했다.

에스앤에스텍 관계자는 “지난해 중국 디스플레이 업체를 신규 고객사로 확보했으며, 올해도 중국 OLED 투자 및 채택 확대가 이어져 지속적인 매출 성장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회사는 또 국내 고객사의 비메모리 사업 확대, 디스플레이 신기술 분야인 와이옥타(Y-OCTA)와 QD-OLED 채택, 중국 플렉시블 OLED 수요 증가를 기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에스앤에스텍은 블랭크마스크 전문 기업이다. 블랭크마스크는 반도체, 디스플레이 공정에 쓰이는 포토마스크의 원재료로 패턴이 노광되기 전의 마스크다. 에스앤에스텍은 일본기업이 과점해오던 블랭크마스크 시장에 진출, 제품을 국내 유일 생산하고 있고 세계 3대 블랭크마스크 전문 업체 성장했다.

윤건일 전자/부품 전문기자 benyu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