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승희 국세청장 “국민 체감할 수 있는 세정성과 내야”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승희 국세청장이 지난 9일 동탄일반산업단지를 찾아 세정지원 간담회를 열었다.
<한승희 국세청장이 지난 9일 동탄일반산업단지를 찾아 세정지원 간담회를 열었다.>

한승희 국세청장은 지난 9일 중부지방국세청, 10일 서울지방국세청을 각각 방문해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세정성과와 변화 창출을 주문했다.

한 청장은 이 자리에서 국가경제에서 큰 비중을 차지하는 수도권의 경제활력 제고, 세정지원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후 한 청장은 '납세자소통팀'과 함께 9일 동탄일반산업단지, 10일 마곡일반산업단지에서 각각 세정지원 간담회를 개최했다. 한 청장은 세무조사 유예, 컨설팅 위주의 간편조사 확대 등 세정지원을 지속 추진하고 있음을 밝혔다. 납세자소통팀은 가업상속공제 요건, 비상장주식 평가 시 주의사항 등을 설명했다.

국세청 관계자는 “현장중심의 진정성 있는 소통으로 중소기업과 기술혁신 기업 등에 필요한 맞춤형 세정지원을 적극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유선일 경제정책 기자 ysi@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