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트럼프 "5G 통신경쟁 반드시 이겨야"…美 '5G 선도' 선언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제]트럼프 "5G 통신경쟁 반드시 이겨야"…美 '5G 선도' 선언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2일(현지시간) 5세대(5G) 이동통신 네트워크 구축과 관련, “5G 경쟁은 미국이 반드시 이겨야 한다”며 “이를 위해 매우 과감한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백악관에서 5G 상용화 연설을 통해 “안정적 5G 네트워크는 21세기 미국 번영과 국가 안보에서 절대적으로 중요한 연결 고리가 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5G를 미국이 선도하겠다고 선언한 것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은 미래 강력한 산업에서 어떤 다른 나라도 (미국을) 능가하는 것을 허용할 수 없다”며 “미국은 쉬어서는 안 된다. 경주가 끝나려면 아직 멀었다”고 말했다.

이어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 전역에서 5G 네트워크 구축은 미국인이 일하고 배우고 소통하고 여행하는 방식을 바꿀 것”이라고 강조했다. 5G 네트워크 구축은 민간 부문이 주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연방통신위원회(FCC)는 5G 확산을 가속하고 시골 지역에 망을 구축하기 위해 10년간 200억 달러 이상을 투자할 계획이라고 블룸버그통신은 전했다. 5G 서비스를 위한 사상 최대 규모 주파수 경매도 계획하고 있다.

한편, 미국 버라이즌은 4일 오전 1시 시카고와 미니애폴리스 일부 지역에서 5G 서비스를 시작했다.

안호천 통신방송 전문기자 hca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