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코, 기업구조혁신지원센터 현장 간담회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 문창용)는 15일 '기업구조혁신지원센터 현장 간담회'를 개최했다.

서경환 서울회생법원 수석부장판사, 문창용 캠코 사장, 김진표 국회의원(국가경제자문회의 의장), 최운열 국회의원, 유동수 국회의원(앞줄 왼쪽 세 번째부터)과 중소기업 및 자본투자자대표들이 캠코 기업구조혁신지원센터 현장 간담회를 가졌다.
<서경환 서울회생법원 수석부장판사, 문창용 캠코 사장, 김진표 국회의원(국가경제자문회의 의장), 최운열 국회의원, 유동수 국회의원(앞줄 왼쪽 세 번째부터)과 중소기업 및 자본투자자대표들이 캠코 기업구조혁신지원센터 현장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행사는 서울 도곡동 캠코양재타워 20층 기업구조혁신지원센터에서 열렸다. 문창용 캠코 사장, 김진표 국회의원(국가경제자문회의 의장), 최운열 국회의원, 유동수 국회의원 및 금융 분과위원, 서울회생법원, 중소기업 및 자본시장투자자 관계자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기업구조혁신지원센터 원격 영상회의 시스템으로 경상남도 김해시 소재 회생절차 종결기업을 원격으로 연결했다. 기업 애로사항을 직접 듣고 질의응답도 진행했다.

이어 기업지원 활성화 간담회에서는 참석자가 기업구조조정시장 현황을 공유하고 기업구조혁신지원센터에서 활동하는 자본시장투자자 및 기업의 건의사항을 수렴했다. 실효성 있는 경영정상화 지원방안도 논의했다.

문창용 캠코 사장은 “이번 간담회를 계기로 기업구조조정시장 참여자들이 원활히 소통해 경영위기 중소기업에 도움이 되는 정책 수립 논의가 활성화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함지현기자 goha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