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테크놀로지그룹, KAIST와 '미래기술 연구' 협약식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테크놀로지그룹(한국타이어월드와이드)은 15일 대전 KAIST 본관 회의실에서 '한국테크놀로지그룹-KAIST 미래기술 연구 협약식'을 개최했다고 16일 밝혔다.

한국테크놀로지그룹은 KAIST와 기술 협약과 산학협력을 통해 미래 디지털 산업을 선도할 혁신 기술을 발굴한다. 연구 협약 첫 번째 단계로 '한국테크놀로지그룹-KAIST 디지털 미래혁신 센터'를 건립해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을 통한 혁신적 연구개발(R&D)과 디지털 기술 역량을 확보할 계획이다.

신성철 KAIST 총장(왼쪽)과 조현식 한국테크놀로지그룹 부회장.
<신성철 KAIST 총장(왼쪽)과 조현식 한국테크놀로지그룹 부회장.>

디지털 미래혁신 연구센터는 센터장인 장영재 KAIST 산업 및 시스템공학부 교수 등 여러 교수진이 참여하는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생산 스케줄링 시스템 개발과 지능화, 공정 물류 자동화 시스템 최적화 등 생산과 연구개발 중심 프로젝트를 수행할 방침이다.

아울러 한국테크놀로지그룹은 임직원 대상 디지털 혁신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해 내부 디지털 역량을 강화한다. 미래 유망 기술인 인공지능(AI)과 빅데이터 관련 연구를 책임질 내부 전문가 양성 교육 프로그램도 추진한다.

한국테크놀로지그룹 관계자는 “급변하는 글로벌 경영 환경 속에서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산학협력을 기반으로 미래 기술 리더십을 확보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치연 자동차 전문기자 chiye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