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연내 5G 전용 콘텐츠 1만5000편 이상 확보”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고객이 LG유플러스 U+VR을 통해 VR웹툰을 시청하고 있다.
<고객이 LG유플러스 U+VR을 통해 VR웹툰을 시청하고 있다.>

LG유플러스가 5세대(5G) 이동통신 전용 콘텐츠를 1만5000편 이상으로 늘린다.

LG유플러스는 16일 5G 조기 확산을 위해 U+VR, U+AR, U+아이돌라이브(Live) 공연, U+게임 등 5G 전용 콘텐츠를 연말까지 1만5000편 이상으로 확대하는 '5G 콘텐츠 확대 방안'을 발표했다.

LG유플러스는 기존 콘텐츠를 5G용으로 변환하는 게 아니라 5G에서만 이용 가능한 전용 콘텐츠를 확대할 계획이다. 5G 전용 콘텐츠 자체 제작은 물론 분야별 국내외 선도 기업과 제휴도 늘린다.

현재 LG유플러스는 U+VR 400여편, U+AR 400여편, 공연 5300여편 등 총 6100여편의 5G 전용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우선 U+VR 콘텐츠는 연말까지 1500편으로 늘린다.

LG유플러스는 구글과 공동제작하는 VR 콘텐츠를 상반기 U+VR 플랫폼과 유튜브를 통해 독점 제공한다.LG유플러스는 또 경쟁사와 차별화를 목표로 VR 콘텐츠를 3차원(3D) VR 콘텐츠로 제공할 계획이다.

VR 콘텐츠 종류도 다양화한다. 글로벌 VR영상 앱 플랫폼 미국 어메이즈VR에 투자를 완료, 어메이즈의 차별화된 3D VR 콘텐츠를 국내 독점 제공한다.

U+AR 콘텐츠도 1000편까지 확대한다.

이를 위해 LG유플러스는 세계 최고 360도 입체 영상 촬영 기술을 보유한 미국 '8i'와 독점 계약을 체결했다.

U+아이돌라이브 콘텐츠는 상반기 7500편으로 늘리고 연말까지 1만3000편 이상 확보한다.

SBS플러스 음악방송 '더쇼' 및 JTBC '아이돌룸' 등 인기 프로그램을 독점 계약, 아이돌 직캠 영상을 단독으로 제공한다.

LG유플러스는 리니지2레볼루션 등 총 11종 인기 게임을 이달 중 우선 제공하고 하반기 엔비디아 500여종 클라우드 게임을 국내 최초 단독 출시한다.

5G게임 특화 스트리밍 서비스 업체 핀란드 '해치(Hatch) 엔터테인먼트'와 5G VR게임 독점공급 양해각서를 체결, 5G 모바일 게임과 클라우드 게임 출시도 준비 중이다.

이상민 LG유플러스 전무는 “고객이 U+5G에서만 누릴 수 있는 전용 콘텐츠를 지속 늘릴 것”이라고 말했다.

박지성기자 jisu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