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 "그린하우스 통해 IT업계와 상생한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이 스타트업 성장에 꼭 필요한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는 지원 프로그램 '그린하우스'를 운영한다.

지원 프로그램은 기획 단계부터 다양한 스타트업과 벤처캐피털 등 IT업계 의견을 수렴한다. 단순한 클라우드 인프라 지원뿐 아니라 공동 마케팅, 인프라 컨설팅, 기술 지원 같이 제휴사가 꼭 필요로 하는 혜택을 담았다.

그린하우스는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전 상품과 사내 정보시스템 워크플레이스에 사용할 수 있는 크레딧을 지원한다. 성장에 따른 인프라 확장과 서비스에 적합한 인프라 구성 등 네이버의 다양한 서비스 운영 경험을 기반으로 컨설팅을 제공한다.

매달 진행하는 무료 클라우드 실습, 스타트업이 꼭 알아야 할 법률 상식 및 효과적인 광고 집행 노하우 등 다양한 콘텐츠로 구성된 교육을 제공한다.

그린하우스에 선정된 제휴사는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이 보유한 채널을 통해 스타트업의 서비스를 적극적으로 홍보할 수 있도록 온·오프라인 공동 마케팅도 진행할 수 있다.

그린하우스는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과 제휴한 엑셀러레이터, 벤처캐피털, 공유 오피스 산하의 포트폴리오사 또는 입주사에게 신청 자격을 준다. 현재까지 총 18개 회사가 함께하고 있으며, 향후 프로그램을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은 대구디지털산업진흥원, 한국콘텐츠진흥원, 한국데이터진흥원 등 다양한 지역 기관 혹은 진흥원과 제휴를 통해 스타트업과 중소기업의 균형있는 발전에도 힘쓰고 있다.

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 "그린하우스 통해 IT업계와 상생한다"

김시소 게임/인터넷 전문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