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위 혁신금융서비스에 농협손보 'On-Off 해외여행자보험' 선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금융위 혁신금융서비스에 농협손보 'On-Off 해외여행자보험' 선정

NH농협금융은 NH농협손해보험의 'On-Off 해외여행자보험'이 금융위원회 혁신금융서비스로 최종 지정됐다고 17일 밝혔다.

앞서 금융위는 금융 산업 경쟁력 제고·국민 편익향상을 위해 혁신금융서비스제도를 도입, 지난 1월 금융규제 샌드박스 우선 심사 대상으로 총 19건 신청을 받아 이날 최종 9건을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혁신금융서비스는 개별 혁신서비스 제공을 위한 규제 특례를 부여받는다.

이번에 지정된 NH농협손보 On-Off 해외여행자보험은 연 출국자 수 3000만명 시대에 꼭 필요한 생활밀착형 금융서비스로, 고객은 최초 가입 후 여행 갈 때마다 설명의무와 공인인증 등 별도의 절차 없이 여행 기간 설정과 보험료 결제만으로 가입할 수 있다.

NH농협손보는 금융위, 금융감독원과 협업을 거쳐 하반기 중 해당 상품을 출시할 계획이다.

김광수 NH농협금융 회장은 “이번 농협손보 혁신금융서비스 선정은 농협금융 디지털 혁신을 위한 노력의 산물”이라면서 “혁신적인 사업모델 발굴과 유망 스타트업 육성 및 지원을 통해 초일류 디지털금융그룹을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오병관 NH농협손보 대표도 “고객을 위한 금융서비스라는 금융당국의 혁신 의지에 부합하기 위해 노력했다”며 “앞으로도 디지털 혁신을 통해 보다 많은 고객들이 쉽게 보험 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박윤호기자 yun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