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넷플릭스, 1분기 가입자 960만명 순증…매출 5조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제]넷플릭스, 1분기 가입자 960만명 순증…매출 5조원

넷플릭스가 가입자 증가로 호조의 매출을 올렸다.

넷플릭스는 1분기 유료 가입자가 전 분기 대비 960만명 증가한 1억4886만명을 기록했다고 16일(현지시간) 밝혔다.

미국 가입자는 174만명, 글로벌 가입자는 786만명 각각 증가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2% 증가한 45억2000만달러(약 5조1320억원)로 집계됐다. 순이익은 같은 기간 19% 오른 3억4400만달러(약 3905억원)를 기록했다.

가입자 증가세 둔화 우려는 있다. 넷플릭스는 2분기 가입자가 500만명 늘어날 것으로 예상했다. 1분기 증가폭을 밑도는 수치다.

넷플릭스가 인도, 한국 등 아시아 국가를 대상으로 모바일 요금제, 주 단위 결제 등을 테스트하는 이유도 같은 맥락이다.

다만 넷플릭스는 연내 인터넷동영상서비스(OTT) 출시를 예고한 애플, 디즈니 등을 상대로 자신감을 내비쳤다.

넷플릭스는 “세계적 소비적 브랜드 애플, 디즈니와 경쟁하게 돼 기쁘다”면서도 “새로운 시장 진입자는 넷플릭스 성장에 영향을 주지 못할 것”이라고 자신했다. 이어 “콘텐츠에 많이 투자하고 성장을 이어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넷플릭스는 막대한 콘텐츠 투자를 부채로 충당하고 있다. 1분기 말 장기부채는 10억3050만 달러(약 1조1702억원)로 전년 동기 대비 57.5% 늘었다.

박진형기자 j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