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銀 '하면돼지적금' 판매 누적 2만좌 돌파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광주은행(행장 송종욱)은 2019년 황금돼지해를 맞아 출시한 '하면돼지적금' 판매계좌 수가 누적 2만좌를 돌파했다고 18일 밝혔다.

광주銀 '하면돼지적금' 판매 누적 2만좌 돌파

출시 15일 만에 약 5000좌를 기록한 후 하루 평균 600좌씩 판매 기록을 올리며 2만좌까지 넘어섰다.

공인인증서나 애플리케이션(앱) 설치 없이 모바일웹뱅킹(포탈에서 광주은행 검색 후 접속)에서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다. 추가 우대금리를 제공할 뿐 아니라 추천코드를 공유해 지인과 함께 가입하는 재미까지 가입했다.

'하면돼지적금'은 △광주은행 신규고객 및 돼지띠 해 출생고객 각각 0.5%포인트(p) △추천코드로 지인과 함께 가입(추천코드 하나당 최대 8개)시 함께하는 계좌수별로 0.3%p~1.5%p 등을 제공, 최고 연 4.5%까지 부여한다.

백의성 디지털전략부장은 “금리혜택과 상품 가입 재미까지 더한 '하면돼지적금'에의 많은 성원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다야한 서비스를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함지현기자 goha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