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서울시50플러스재단, 50대 이상 '유튜브 스타' 만든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LG유플러스가 서울시50플러스재단과 50+유튜버 스쿨 참가자를 모집한다.
<LG유플러스가 서울시50플러스재단과 50+유튜버 스쿨 참가자를 모집한다.>

LG유플러스가 서울시50플러스재단과 '50+유튜버 스쿨' 참가자를 모집한다.

50+유튜버 스쿨은 전국 50+세대(만 50세 이상)를 대상으로 디지털 콘텐츠 특강과 멘토링을 통해 차세대 유튜브 스타로 성장할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참가자는 콘텐츠 제작을 위한 영상편집, 영상효과 등 기술과 유튜브 채널 운영 노하우를 배울 수 있다. 또 유명 유튜버의 1대1 멘토링도 진행된다. 이외에도 구글 코리아 직원이 유튜브 운영 및 채널 유입 원리를 설명한다.

1인 크리에이터 혹은 최대 3인으로 팀을 구성할 수 있으며, 최대 10팀을 모집한다. 모집은 다음달 19일까지 진행한다. 교육비는 무료다.

선발된 참가자는 6월부터 8월까지 진행되는 3개월 간 교육과정에 참가하고, 과정 중 제작한 콘텐츠는 유튜브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배포된다. 과정 종료 후에는 △최우수상(500만원, 1팀) △우수상(100만원, 1팀) △장려상(50만원, 2팀)에 대한 시상이 진행된다.

정혜윤 LG유플러스 스마트홈마케팅담당 상무는 “1인 미디어 시대에 유튜브 스타로 '인생 이모작'을 꿈꾸는 50대 이상 세대를 위해 '50+유튜버스쿨'을 시작했다”며 “양질 콘텐츠 제작에 열정을 가진 전국 50세 이상 참가자의 지원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예린기자 yesl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