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디지털대, 한국정보화진흥원과 글로벌 ICT 역량 프로그램 개발 협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서울디지털대학교 김재홍 총장(우)과 한국정보화진흥원 문용식 원장(좌)이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서울디지털대학교.
<서울디지털대학교 김재홍 총장(우)과 한국정보화진흥원 문용식 원장(좌)이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서울디지털대학교. >

[전자신문인터넷 이상원기자] 사이버대학 서울디지털대학교는 지난 26일 NIA 서울사무소에서 한국정보화진흥원과 협약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ITU(국제전기통신연합, International Telecommunication Union) 최고위센터 교육과정 개발‧운영 △개발도상국 대상 ICT 정책역량 교육과정과 콘텐츠 개발 △상호 교육 시설 및 장비 공동 활용 △상호 전문인력과 교육생 교류 등을 협력하기로 했다.

정보통신의 UN으로 불리는 ITU는 회원국 국민‧기관의 ICT 역량 개발 지원을 위해 ‘ITU 최고위센터(ITU-CoE)’를 설립해 4년 주기로 대륙별 교육센터를 선정해 운영하고 있다. 2019~2022년 주기에는 아시아-태평양지역에서 한국의 NIA 를 포함해 5개국, 6개 기관 선정 등 전 세계 31개 기관이 CoE로 활동 중이다.

서울디지털대 김재홍 총장은 “양 기관의 융합 기술과 연구 인프라를 활용해 융‧복합적 지식을 갖춘 인재를 양성하는데 상호협력하게 되어 기쁘다”며 ”ITU 최고위센터의 CoE로 활동하는 NIA와 함께 온라인 교육과정을 개발해, 국제사회에서의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대학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서울디지털대는 오는 6월 1일부터 2019학년도 2학기 신편입생을 시작하다. 서울디지털대 입학홈페이지를 통해 모집하며 수능 성적이나 내신등급과 상관없이 학업계획서와 학업적성검사로 선발한다.

전자신문인터넷 이상원기자 sllep@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