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삼성SDS·신성이엔지와 5G 스마트팩토리 개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기업전용 5G 개념도
<기업전용 5G 개념도>

KT가 삼성SDS·신성이엔지와 5세대(5G) 이동통신 기반 스마트팩토리를 개발한다.

3사는 7일 5G 스마트팩토리 사업협력 양해각서(MOU)를 교환했다.

3사는 5G 기반 사업 실증사례 발굴, IIoT 사업 확대, 시범·실증 사업을 위한 인프라·플랫폼·서비스 협력, KT 정보통신기술(ICT) 적용 스마트팩토리 제품 개발 및 공급, 비즈니스 모델 공동발굴과 컨설팅 지원 등을 추진한다.

KT는 IoT, LTE, 5G 등 전용 네트워크 인프라를 제공한다. 기업전용 5G는 일반 인터넷망을 통하지 않고 보안성을 강화한 전용 무선망이다.

참여사는 기업전용 5G 네트워크와 산업용 IoT 플랫폼을 활용, 스마트팩토리 수백~수천개 IoT 제품을 하나로 연결해 일괄 제어하고 쉽게 데이터를 관리할 수 있는 5G 스마트팩토리 서비스를 개발할 예정이다.

정윤식 KT 기업고객본부장은 “보안이 강화된 KT 기업전용 5G 네트워크를 이용해 5G 스마트팩토리 뿐만 아니라 제조, 유통, 미디어, 병원 등 전 산업영역으로 사업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호천 통신방송 전문기자 hcan@etnews.com

MOU 후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왼쪽부터 정윤식 KT 전무, 이영일 신성이엔지 전무, 채결일 삼성SDS 상무
<MOU 후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왼쪽부터 정윤식 KT 전무, 이영일 신성이엔지 전무, 채결일 삼성SDS 상무>
MOU 후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왼쪽부터 신성이엔지 진홍산 부장, 김회원 이사, 오동훈 전무, KT 정윤식 전무, 신성이엔지 이영일 전무, 삼성SDS 채경일 상무, KT 박정준 상무, 삼성SDS 김재원 부장
<MOU 후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왼쪽부터 신성이엔지 진홍산 부장, 김회원 이사, 오동훈 전무, KT 정윤식 전무, 신성이엔지 이영일 전무, 삼성SDS 채경일 상무, KT 박정준 상무, 삼성SDS 김재원 부장>
MOU 체결 후 관계자들이 신성이엔지 공장을 견학하고 있다.
<MOU 체결 후 관계자들이 신성이엔지 공장을 견학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