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빌, 1분기 매출 287억 원...영업손실 41억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게임빌, 1분기 매출 287억 원...영업손실 41억원

게임빌은 1분기 매출 287억원, 영업손실 41억원, 당기순이익 43억원을 기록했다.

기존 스테디셀러들 외에 '빛의 계승자'가 역주행하며 새롭게 장기 흥행 레이스에 가세,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22% 확대됐다. 해외 매출 비중이 62%를 차지하면서 전년 동기 대비 37% 성장했다.

이달 중 글로벌 타깃 대작 MMORPG '탈리온'이 북미와 유럽에 출격하고 6월에는 국내 시장에 상륙할 예정이다. 올해 초 중화권 지역에 출시한 자체 개발작 '엘룬'도 흥행 지역 확대에 나설 예정이다.

하반기에는 스포츠 게임 중심으로 수익성과 성장성을 확보한다. 자체 지식재산권(IP)을 활용한 '게임빌 프로야구 슈퍼스타즈'가 9월경 국내 시장에 출시된다. NBA 공식 라이선스 기반 농구 게임 신작 'NBA NOW'는 3분기에 글로벌 전역에 출시될 예정이다.

이현수기자 hsoo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