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디지털대, 강소영 교수 글로벌 신한국인 대상 수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서울디지털대학교 미디어영상학과 강소영 교수(좌) 대상을 수상하고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서울디지털대학교.
< 서울디지털대학교 미디어영상학과 강소영 교수(좌) 대상을 수상하고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서울디지털대학교.>

[전자신문인터넷 이상원기자] 사이버대학 서울디지털대학교는 미디어영상학과 강소영 교수가 지난 10일 국회에서 열린 ‘2019년 글로벌 신한국인 대상’ 시상식에서 미디어연구발전기여 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시상은 대한뉴스와 혁신리더스포럼이 공동주최하며 각 산업 분야의 공헌 및 기술적 성과 등을 평가해 시상했다. 수상 대상자는 대한민국 국회(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행정 안전위원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외교통일위원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등)에서 심사했다.

강 교수는 코리아헤럴드 기자 출신으로 평창동계올림픽 홍보위원, 부산국제광고제 집행위원 및 심사위원, HPN 대표 등을 역임했으며, 2018년 제일기획 학술상 수상과 언론중재위원회 위원 위촉돼 미디어 부문 전문가로 주목받고 있다.

강소영 미디어영상학과 교수는 “세계가 하나된 글로벌 시대, 특히 국회에서 '신한국인'으로 평가 받아 큰 상을 받게 돼 영광”이라며 “미디어 학자로서 학교에서나 대외 활동에서나 글로벌한 가치관을 가지고 우리 사회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서울디지털대 미디어영상학과는 1인 미디어 크리에이터 대세 속에 체계적인 미디어 이론·실습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또 사이버대학에서 유일한 영상전문학과로 4차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하는 1인 크리에이터 인재 양성과 콘텐츠 산업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한편, 서울디지털대는 내달 1일부터 2019학년도 2학기 신편입생을 입학홈페이지를 통해 모집한다.

전자신문인터넷 이상원기자 sllep@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