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필리핀 은퇴청과 업무협약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16일 필리핀 마닐라에 위치한 필리핀 은퇴청 본점에서 열린 은퇴비자 예치금 지정은행 업무 협약식에서 이희수 신한은행 부행장(오른쪽)과 정용호 신한은행 마닐라지점장(오른쪽 두번째), 비엔베니도(Bienvenido) 필리핀 은퇴청장(오른쪽 세번째)이 협약식 후 기념촬영했다.
<16일 필리핀 마닐라에 위치한 필리핀 은퇴청 본점에서 열린 은퇴비자 예치금 지정은행 업무 협약식에서 이희수 신한은행 부행장(오른쪽)과 정용호 신한은행 마닐라지점장(오른쪽 두번째), 비엔베니도(Bienvenido) 필리핀 은퇴청장(오른쪽 세번째)이 협약식 후 기념촬영했다.>

신한은행은 마닐라에 위치한 필리핀 은퇴청 본점에서 필리핀 은퇴청과 은퇴비자 취득시 내야하는 의무예치금 수탁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필리핀 은퇴비자란 만 35세이상 은퇴자 대상으로, 최소 2만달러 이상을 예치하는 조건으로 필리핀 거주, 콘도구입, 취업, 일부 세제혜택 등 특혜를 제공하는 비자다.

업무협약에 따라 신한은행 마닐라지점은 필리핀 은퇴비자를 신청하려는 고객 의무예치금 수탁업무가 가능해졌다. 또 기존 은퇴비자신청 프로세스를 개선해 국내 거주 중인 고객이 필리핀 은퇴비자 신청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길재식 금융산업 전문기자 osolgi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