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관세청과 중소기업 수출지원 '맞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김병숙 한국서부발전(왼쪽)과 김영문 관세청장.
<김병숙 한국서부발전(왼쪽)과 김영문 관세청장.>

한국서부발전은 관세청과 중소기업 수출입 안전관리 우수공인업체(AEO) 인증 지원 업무협약(MOU)를 교환했다고 16일 밝혔다.

AEO는 안전관리 등 공인요건을 충족하는 수출입기업에 부여되는 인증이다. AEO 인증 업체는 관세청이 외국 관세당국과 체결한 상호인정약정으로 △수출시 통관절차 간소화 △관세 행정 혜택 등을 받게 된다.

서부발전은 2017년부터 중소 수출기업 AEO인증 지원을 위해 관세청과 협력하고 있다. 그간 19개 중소기업이 AEO 인증을 획득했고, 이중 S터빈 등 5개사는 AEO 인증 획득 이후 수출이 76% 증가하는 등 실적을 올렸다.

김병숙 서부발전 사장은 “중소기업이 위기를 기회로 극복할 수 있는 역량을 갖추고 수출 강소기업으로 도약하는데 AEO 인증 지원 사업이 성장 디딤돌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재필기자 jpchoi@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