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비서관 5명 인사…중소벤처비서관에 석종훈 중기벤처부 실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문재인 대통령은 17일 비서관 5명에 대한 인사를 단행했다.

중소벤처비서관에 석종훈 중소벤처기업부 창업벤처혁신실 실장, 법무비서관에 김영식 법무법인 지평 변호사, 균형인사비서관에 권향엽 더불어민주당 여성국 국장, 농해수비서관에 박영범 지역농업네트워크 협동조합 연합회 회장, 여성가족비서관에 홍승아 전 한국여성정책연구원 가족평등사회연구실 실장을 각각 임명했다.

석종훈 신임 중소벤처비서관
<석종훈 신임 중소벤처비서관>

석종훈 신임 중소벤처비서관은 대성고등학교를 졸업, 연세대 경영학 학사를 받았다. 다음 커뮤니케이션 대표, 나무온 대표 등을 거친 ICT 분야 전문가다.

김영식 신임 법무비서관은 송원고, 연세대 행정학 학사 출신으로, 사시 40회다. 서울행정법원 판사, 인천지방법원 부장판사 등을 지냈다.

박영범 신임 농해수비서관은 성수고등학교를 나와 서울대 농업경제학 학·석사를 받았다. 국민농업포럼 이사, 농림축산식품부 농정개혁위원회 위원 등을 거쳤다.

홍승아 신임 여성가족비서관은 부산 혜화여고를 졸업, 연세대 사회학 학사, 이화여대 여성학 석사, 연세대 사회복지학 박사 출신이다. 이번 정권들어 공공일자리 전문위원회 위원,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정책운영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권향엽 신임 균형인사비서관은 순천여고를 나와 부산외대 정치학 학사, 이화여대 정책학 석사·정치외교학과 박사과정을 수료했다. 민주정책연구원 민주아카데미실 실장, 더불어민주당 디지털미디어국 국장 등을 지냈다.

고민정 대변인은 “출범 3년차를 맞아 현장경험과 전문성을 갖춘 분들을 인선했다”고 인선 배경을 설명했다.

성현희 청와대/정책 전문기자 sunghh@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