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리카페 대표 바리스타 ‘파브리지오 아퀘’, 여의도서 이탈리안 커피 푸드 페어링 퍼포먼스 펼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일리카페의 대표 바리스타 ‘파브리지오 아퀘’가 여의도서 이탈리안 커피 푸드 페어링 퍼포먼스를 펼쳐 보이고 있다.
<△일리카페의 대표 바리스타 ‘파브리지오 아퀘’가 여의도서 이탈리안 커피 푸드 페어링 퍼포먼스를 펼쳐 보이고 있다. >

지난 17일, 일리카페 여의도점 오픈 기념하기 위한 ‘이탈리안의 하루’ 퍼포먼스 개최

일리카페(illycaffe S.p.A.)가 정통 유럽식 커피·푸드문화를 소개하며 미국식 일변도의 한국 카페 브랜드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맛과 품질에서 85년째 세계 최고로 인정받고 있는 이탈리안 고급 커피 브랜드 일리카페는 지난 17일, 푸드 중심의 중형 플래그십 스토어인 서울 여의도점 오픈을 축하하고 이탈리아의 커피와 음식을 함께 즐기는 커피 푸드 페어링 문화를 소개하는 ‘이탈리안의 하루’ 행사를 성황리에 진행했다고 밝혔다.

특히 일리의 커피전문 교육기관인 UDC(Università del Caffé)의 교수이면서, 일리카페에서 아시아 지역 바리스타들의 교육 및 훈련과 메뉴 개발을 담당하고 있는 파브리지오 아퀘 (Fabrizio Aqué)가 직접 내한해 진행된 이번 행사는, 한국 일리카페에서 새롭게 선보이는 정통 이탈리안 푸드 메뉴들과 커피를 조합해 즐기는 이탈리안 커피 푸드 페어링 문화를 소개하고, 이 메뉴들을 직접 제조·시연해 함께 시식하는 순서로 진행됐다. 미슐랭 원 스타 레스토랑인 ‘스와니에’의 오너 셰프인 ‘이준’의 퍼포먼스도 함께 진행됐다.

일리카페 대표 바리스타 ‘파브리지오 아퀘’, 여의도서 이탈리안 커피 푸드 페어링 퍼포먼스 펼쳐

이탈리아 일리카페의 한국 공식 파트너인 큐로에프앤비의 신봉환 사장은 “기대 이상으로 많은 분들이 뜨거운 관심을 가지고 참여해 주셨다”면서, “이번 행사를 통해 이미 식상해진 미국 스타일 일변도의 프랜차이즈 카페 문화와 대비되는 유럽식 문화공간으로써의 일리카페의 성공에 대한 가능성을 확인했다. 앞으로 좀 더 적극적인 프랜차이즈 가맹점 확대를 통해 일리카페를 더욱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지난 2017년 12월 일리카페 본사와 연장 계약을 통해 본격적으로 커피사업을 확장해 나가고 있는 큐로에프앤비는 급성장하는 한국 커피 시장에서 맛과 품질을 자랑하는 프리미엄 커피 브랜드로써 일리카페를 더욱 성장시켜 나갈 계획이며, 오는 2023년까지 오프라인 매장 수를 150여 개까지 늘린다는 계획이다.

일리카페 대표 바리스타 ‘파브리지오 아퀘’, 여의도서 이탈리안 커피 푸드 페어링 퍼포먼스 펼쳐

증기식 에스프레소 커피 기계를 발명한 ‘프란체스코 일리(Francesco Illy)’가 1933년 설립한 illy Caffé S.p.A.의 일리커피는 85여 년의 역사를 거치며 세계 최고의 맛과 품질로 인정받고 있으며, 지속 가능한 커피의 생산과 공급을 위한 공정무역으로 전 세계 커피 애호가들로부터 사랑받고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소성렬 기자 hisabisa@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