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샤먼시 공산당 서기 일행, 웅진코웨이 방문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중국 푸젠성 샤먼시 경제협력시찰단이 지난 23일 웅진코웨이 환경기술연구소를 방문했다. 이해선 웅진코웨이 대표이사(왼쪽 열두번째), 후창셩 샤먼시 서기(왼쪽 열한번째), 리후이예 샤먼시 부시장(왼쪽 아홉번째), 린샤오파 JOMOO사 회장(왼쪽 열세번째) 및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중국 푸젠성 샤먼시 경제협력시찰단이 지난 23일 웅진코웨이 환경기술연구소를 방문했다. 이해선 웅진코웨이 대표이사(왼쪽 열두번째), 후창셩 샤먼시 서기(왼쪽 열한번째), 리후이예 샤먼시 부시장(왼쪽 아홉번째), 린샤오파 JOMOO사 회장(왼쪽 열세번째) 및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웅진코웨이(대표 이해선)는 중국 푸젠성 샤먼시 공산당 서기 및 샤먼시에서 활동하는 기업가 등 15명으로 구성된 경제협력시찰단이 지난 23일 웅진코웨이 환경기술연구소를 방문해 간담회를 가졌다고 26일 밝혔다.

시찰단은 후창셩 샤먼시 공산단 서기, 리후이예 샤먼시 부시장 등 정부 요인 12명, 샤먼시에 본사를 둔 중국 대표 주방욕실 전문기업 JOMOO사의 린샤오파 회장 등 기업 관계자 3명을 포함해 모두 15명으로 구성됐다.

이번 시찰은 웅진코웨이가 지난해 12월 JOMOO사와 파트너십을 맺은 것과 관련해 시 정부 차원 협력 및 지원 방안을 함께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샤먼시 시찰단은 환경기술연구소 내 첨단 연구 시설 및 제품, 기술력을 시찰했다. 웅진코웨이 중국 사업에 대한 시정부 차원 협력 및 지원 방안을 논의했다. 아울러 린샤오파 JOMOO사 회장이 양사 협력, 공동 목표를 소개했다.

이해선 웅진코웨이 대표는 “JOMOO사와 전략적 협력관계를 계기로 중국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며 “이번 샤먼시 경제협력시찰단 방문이 웅진코웨이와 JOMOO사, 중국 샤먼시 등 민관을 아우르는 협력 기회로 작용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이영호기자 youngtig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