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증권, 소액투자자 대상 1년 만기 주택저당증권(MBS) 판매 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KB증권은 소액투자자를 대상으로 1년 만기 주택저당증권(MBS) 판매를 개시했다고 28일 밝혔다. 이 상품은 24일 한국주택금융공사가 발행한 잔존만기 1년의 MBS다. 액면 1만원 단위 소액으로도 투자할 수 있다.

박정림 KB증권 사장(왼쪽)과 이정환 한국주택금융공사 사장(가운데)이 27일 KB증권 여의도 영업부를 방문해 디지털창구를 통해 MBS 매수를 하고 있다.
<박정림 KB증권 사장(왼쪽)과 이정환 한국주택금융공사 사장(가운데)이 27일 KB증권 여의도 영업부를 방문해 디지털창구를 통해 MBS 매수를 하고 있다.>

MBS는 세전 연 1.753%의 표면금리로 발행해 세전 연 1.84%의 수익을 제공한다.

주택담보대출을 기초자산으로 둬 신용등급이 AAA로 안전성이 높다. 주택금융공사의 지급보증으로 추가 안전성을 보강했다.

KB증권 영업점, 홈페이지, 홈트레이딩시스템(HTS)을 통해 매수할 수 있으며 원금 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KB증권과 한국주택금융공사는 이번 MBS 출시를 위해 지난 8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유근일기자 ryuryu@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