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T 기반 '전력·전기설비·인명보호' 디지털 보호계전기 최신 기술 세미나’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전기안전공사 통계에 따르면 매년 7000~9000건의 전기화재가 발생하는 데 주요 원인은 아크현상으로 인한 사고이다. 아크 사고는 전기 패널이 폭발하는 사고이다. 아크 사고로 인해 최악의 경우에는 시설관리자가 중상 또 사망에 이를 수 있다.

‘IoT 기반 '전력·전기설비·인명보호' 디지털 보호계전기 최신 기술 세미나’ 개최

이를 방지하기 위해 보통 보호계전기를 설치하는데 보통 일반계전기와 아크 보호 계전기로 나눌 수 있다. 일반 보호 계전기는 아크사고에 대해 차단기를 트립시킨다고 해도, 차단기 동작시간까지 고려할 때 아크 지속 시간이 100ms 이상이 되므로, 배전반 폭발로 이어지는 아크 사고를 막지 못한다. 그래서 일반적으로 보호 계전기에 아크 보호 계전기를 별도로 설치한다.

기존의 아날로그 계전기는 단일 보호 기능만을 수행할 수 있었으나, 디지털 계전기는 20여가지 기능을 한대의 디지털 복합계전기로서 수행한다. 디지털 보호 계전기는 전력 설비들을 보호하기 위한 두뇌역할을 하는 제품으로 전기 배전반에 사고가 생겼을 때, 정확한 동작으로 차단기가 전원을 차단할 수 있게 명령을 내린다

산업설비의 규모가 확대되면서 기업들은 지속적인 제품 생산을 위해 안정적인 전력공급과 계통 고장에 대한 정확하고 빠른 대응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있다.

최근 산업현장에서 슈나이더 일렉트릭이 선보인 전력 및 전기 설비와 인명을 보호하는 디지털 보호 계전기 이저지P5가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이저지 P5(Easergy P5)는 IoT 기반 디지털 기능으로 주요 자산의 보호, 원격 제어 및 감시 기능과 더불어 매우 빠르고 간편한 인출형(draw-out) 구조를 채택해 최고 수준의 안정성, 신뢰성, 호환성을 구현한다. 동급 최강의 다양한 기능이 하나의 장치에 모두 통합되어 있다. 아크 플래시 보호와 완전한 사이버 보안, 높은 신뢰성과 향상된 연결성을 갖추고 사용하기 쉬운 장치를 활용해 까다로운 응용 분야에서도 최상위 수준으로 보호한다.

슈나이더 일렉트릭과 전자신문 웨비나 전문방송 allshowTV은 오는 6월 14일 금요일 오후 2시부터 3시까지 무료 온라인 세미나인 ‘IoT 기반 '전력·전기설비·인명보호' 디지털 보호계전기 최신 기술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웨비나에서는 한대로 기존의 보호계전기의 기능에 아크 보호 기능까지 구현하는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이저지 P5(Easergy P5)의 특징과 산업 현장에서의 다양한 활용법을 소개한다.

행사 관련 자세한 내용과 무료 참관 신청은 관련 페이지(http://www.allshowtv.com/detail.html?idx=68)에서 확인할 수 있다. 웨비나에 참가하여 상담신청, 설문참여자, 좋은 질문 참여자에게는 추첨을 통해 에어팟, 전기면도기, 칫솔살균기, 커피 쿠폰 등 다양한 상품을 제공한다.

이향선 전자신문인터넷기자 hyangseon.le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