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코카콜라 광고도 'VR'로 본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KT가 KT그룹 디지털 미디어랩 나스미디어와 5세대(5G)이동통신 시대를 맞아 가상현실(VR) 광고를 선보인다. 기가라이브TV가 VR 광고를 상영하고 있다.
<KT가 KT그룹 디지털 미디어랩 나스미디어와 5세대(5G)이동통신 시대를 맞아 가상현실(VR) 광고를 선보인다. 기가라이브TV가 VR 광고를 상영하고 있다.>

KT가 KT그룹 디지털 미디어랩 나스미디어와 5세대(5G)이동통신 시대를 맞아 가상현실(VR) 광고를 선보인다.

KT와 나스미디어는 KT 개인형 실감미디어 서비스 '기가라이브TV'에서 제공하는 VR 스포츠 게임을 통해 VR광고를 선보인다. KT와 나스미디어는 첫 VR 광고 캠페인으로 '코카-콜라' 광고를 진행한다.

KT는 야구, 농구, 양궁 등 VR 스포츠 게임 속 가상 경기장에 광고 전광판과 배너를 개발해 영상과 이미지를 삽입했다.

양사는 이번 코카콜라 캠페인을 시작으로 광고 적용 콘텐츠 영역을 확대하고, 형식을 다양화 할 예정이다. VR 광고는 몰입감과 실시간 상호작용을 통해 기존 광고 대비 주목도는 물론 소비자 관여도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훈배 KT 뉴미디어사업단 상무는 “기가라이브TV, 브라이트 등 KT가 추진하고 있는 다양한 실감미디어 사업을 활용해 신규 VR 광고 매체를 개발, 많은 사람이 VR 광고를 접할 수 있도록 콘텐츠 유통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KT, 코카콜라 광고도 'VR'로 본다

정예린기자 yesl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