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들이즈, ‘두들AR’로 ‘서울 VR AR 엑스포 2019’ 어워즈 2개 부문 수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두들이즈, ‘두들AR’로 ‘서울 VR AR 엑스포 2019’ 어워즈 2개 부문 수상

증강현실(AR) 플랫폼 전문 기업 두들이즈(대표 유태민)는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가상/증강현실 전시회 ‘2019 서울 VR AR 엑스포 2019(SAVE 2019)’에서 AR(Agmented Reality) 부문과 Made with Unity 부문에 어워즈로 선정돼 2개 부문에서 수상을 했다.

두들이즈는 이번 박람회에서 게임과 흥미 위주의 많은 컨텐츠 속에서 ‘일상 속에서 만나는 AR’이라는 캐치프레이즈를 내세운 가운데 일상을 공간에 남기고 AR로 보는 ‘두들 AR’을 선보였다. 이 밖에 신제품 발표회, 오픈세미나, IR Day 등의 세션을 진행했다.

두들AR은 현장성과 공간감을 더한 새로운 개념의 증강현실 서비스다. 공간에 콘텐츠를 남길 수 있는 Slog(Space log)를 통해 다른 사람들과 공유할 수 있는 감성적인 SNS 소셜 기능을 보유하고 있다.

사용자가 글, 사진, 동영상 등을 Slog로 남기면 두들 앱의 AR을 통해 언제든지 이를 확인할 수 있고, 시간이 흐른 뒤에도 해당 장소에 로그가 남아 있기 때문에 당시의 감정을 AR로 되살릴 수 있는 서비스이다.

두들이즈, ‘두들AR’로 ‘서울 VR AR 엑스포 2019’ 어워즈 2개 부문 수상

해당 서비스는 5G 기반의 콘텐츠를 효과적으로 증강현실로 표현하기 위해 자사에서 자체 개발한 AR엔진을 통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이 AR엔진은 해외 유명 상용 엔진과 맞먹는 발열과 속도를 자랑하며 다양한 기종의 디바이스에 원활하게 동작할 수 있는 최적화된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유태민 대표는 "5G환경 에서 AR은 더 이상 특별한 경험이 아니다. 두들AR을 통해 더 많은 사람들이 일상 속에서 쉽고 편리하게 AR을 즐길 수 있는 서비스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한편 해당 기업는 2019년에 설립된 신생 스타트업으로 아이디어와 기술력을 인정받아 신용보증기금에서 진행하는 스타트업 지원제도인 퍼스트펭귄에 선정되어 3년간 10억원의 자금을 지원 받고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장윤영 기자 (you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