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프로젝트 프리즘으로 맞춤형 가전시대 열었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삼성전자, 프로젝트 프리즘으로 맞춤형 가전시대 열었다.
삼성전자, 프로젝트 프리즘으로 맞춤형 가전시대 열었다.
삼성전자, 프로젝트 프리즘으로 맞춤형 가전시대 열었다.

삼성전자가 '프로젝트 프리즘'으로 맞춤형 가전 시대를 열었다.

삼성전자, 프로젝트 프리즘으로 맞춤형 가전시대 열었다.
삼성전자, 프로젝트 프리즘으로 맞춤형 가전시대 열었다.
삼성전자, 프로젝트 프리즘으로 맞춤형 가전시대 열었다.
삼성전자, 프로젝트 프리즘으로 맞춤형 가전시대 열었다.

삼성전자는 4일 서울 강남구 삼성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에서 미디어데이를 개최했다. 김현석 삼성전자 소비자가전(CE) 부문 대표이사 사장이 맞춤형 가전 비스포크 냉장고를 소개하고 있다.

삼성전자, 프로젝트 프리즘으로 맞춤형 가전시대 열었다.

'프로젝트 프리즘'을 설명하는 김현석 삼성전자 소비자가전(CE) 부문 대표이사 사장.

박지호기자 jihopress@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