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격차 해소 필요”···10일 국회 컨퍼런스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디지털 격차 해소 필요”···10일 국회 컨퍼런스 개최

디지털 포용에 대한 관심 제고와 대국민 공감대 형성을 위한 토론회가 열린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김성수(더불어민주당)·김성태(자유한국당)·박선숙(바른미래당)·김경진(민주평화당) 의원은 10일 국회의원회관 제2소회의실에서 '디지털 포용을 통한 사회혁신과 격차 해소 방안' 컨퍼런스를 공동 주최한다.

디지털 문화 발달로 대다수 국민 삶의 질이 향상되고 있지만, 빠르게 변화하는 각종 디지털 서비스에서 소외 계층이 발생하는 등 사회적 갈등도 야기되고 있다. 모든 국민에게 보편적 혜택을 주는 '디지털 포용(Digital Inclusion)'에 대한 논의가 필요한 상황이다.

발제는 이재포 협동조합 소요 이사장과 송위진 과학기술정책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이 각각 '디지털 포용과 디지털 시티즌십'과 '디지털 사회혁신을 통한 포용사회 실현 전략'을 주제로 진행한다.

임정근 경희사이버대 교수가 좌장을 맡고 김양은 건국대 교수, 민경배 경희사이버대 교수, 박일준 디지털리터러시교육협회장, 최문정 한국과학기술원 과학기술정책대학원 교수가 토론자로 참석한다.

박진형기자 j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