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랩, 영유아 장내 미생물 분석 서비스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천랩 스마일베이비 서비스 키트
<천랩 스마일베이비 서비스 키트>

천랩(대표 천종식)은 영유아 대상 장내 미생물 분석 서비스 '스마일베이비'를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영유아 장내 미생물 구성은 분만 형태, 수유 방식, 식이 단계에 따라 달라진다. 영유아 시기 장내 미생물 불균형 상태는 면역체계 발달을 방해해 아토피 피부염 등 알레르기성 질환을 유발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스마일베이비는 이런 수요를 반영해 과학적 접근으로 장내 미생물 구성을 분석한다. 천랩이 보유한 유전체 참조 데이터베이스와 10만 여 건의 마이크로바이옴 데이터베이스를 기반으로 했다. 특히 특정 미생물만 확인하는 PCR 방식이 아닌 장 속에 존재하는 모든 미생물 유전정보를 한번에 확인하는 차세대염기서열분석(NGS)을 적용했다.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한 GMS(Gut Microbiome Score)를 적용해 정확도를 높였다.

이 서비스는 장내 미생물분석 서비스인 '스마일바이오미'와 함께 천랩 협력병원에서 이용할 수 있다. 분석 결과는 항목별 점수로 제공된다. 영유아 보호자는 △장내 미생물 생태계 성숙 정도 △장 속에 존재하는 미생물 다양성 △유익한 미생물 분포도 △영유아에게 필수적인 유산균 발달 정도 등을 파악한다.

정용철 의료/바이오 전문기자 jungyc@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