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테크노파크, 화장품산업 발전 협의회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전남테크노파크(원장 유동국)는 12일 본부동 2층 전용회의실에서 화장품산업 경쟁력 강화와 기업간 상생발전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전남 화장품산업 발전협의회'를 개최했다.

유동국 원장의 환영사를 시작으로 전남테크노파크 지원사업 안내, 국내·외 화장품산업 현황 공유, 화장품산업 활성화 토론회 순으로 진행됐다. 지역 향장 산업을 영위하는 기업이 협의회를 통해 상호 연계 협력해 △전남형 화장품 공동 브랜드 개발 △판로개척·확대 국내·외 마케팅전략 등 화장품산업육성방안을 집중 논의했다.

전남 화장품산업 발전 협의회는 이바이오지피(대표 장상근), 천오편백(대표 곽화옥), 올댓네이쳐(대표 박희정), 오지헬스케어(대표 정희엽), 록바이오텍(대표 이상록), 네이처메딕스(대표 김혜영), 황칠박사(대표 정병석), 지본코스메틱(대표 박상용), 전남농업기술원(박사 조경숙) 등 관련 대표기업 및 연구소 15개사가 참여하고 있다.

유동국 원장은 “전남의 화장품 산업 활성화를 위해 기업성장 중심의 지역발전 정책을 수립하고 체계적인 기업육성으로 지역경제 발전과 일자리 창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남테크노파크는 12일 본부동 2층 전용회의실에서 화장품산업 경쟁력 강화와 기업간 상생발전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전남 화장품산업 발전협의회를 개최했다.
<전남테크노파크는 12일 본부동 2층 전용회의실에서 화장품산업 경쟁력 강화와 기업간 상생발전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전남 화장품산업 발전협의회를 개최했다.>

광주=김한식기자 hs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