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니터랩-日 앳시그널, 일본 클라우드 보안서비스 'SECaaS' 시장 공략 협약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이광후 모니터랩 대표(오른쪽)와 다케사코 이치로 앳시그널 대표가 일본 클라우드 보안 서비스 시장에서 동반 성장하기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광후 모니터랩 대표(오른쪽)와 다케사코 이치로 앳시그널 대표가 일본 클라우드 보안 서비스 시장에서 동반 성장하기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웹보안 솔루션기업 모니터랩이 일본 웹사이트 위변조방지 솔루션기업 앳시그널과 손잡았다. 일본 클라우드 보안서비스 'SECaaS(Security as a Service)' 시장 공략을 위한 출사표를 던졌다.

모니터랩(대표 이광후)은 앳시그널(대표 타케사코 이치로)과 최근 도쿄 치요다구 뉴오타니 호텔에서 열린 한국 IT EXPO 행사에서 'SECaaS' 사업 공동 진행에 관한 협약식을 맺었다고 16일 밝혔다.

양사는 모니터랩 웹보안서비스 '아이온클라우드(AIONCLOUD)'와 앳시그널 웹 사이트 위변조 솔루션 '사이트패트롤(Site Patrol)'을 연동, 새로운 'SECaaS'를 출시할 계획이다.

양사는 앞서 올 3분기 중 클라우드 보안 서비스 출시를 목표로 3개월 전 부터 서비스 개발을 진행해 왔다. 이미 확보한 일본 현지 기업을 대상으로 클라우드 보안 서비스 품질 테스트를 진행하고 있다.

앳시그널 '사이트패트롤'은 웹 사이트 위변조를 검사하고 위변조 발견 시 자동으로 복구를 제공해주는 서비스이다. 웹사이트를 정기적으로 방문해 정적·동적 분석으로 악성코드를 탐지하는 서비스인 모니터랩 '아이온클라우드' 웹 멀웨어탐지 서비스를 연동, 웹 페이지 위변조 검사와 자동 복구는 물론 웹 공격과 악성코드 탐지·방어기능까지 모두 갖춘 서비스를 원스톱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윤승원 모니터랩 사업개발본부장은 “'아이온클라우드'는 글로벌 웹보안 서비스로서 다수 국내외 파트너와 화이트라벨링 공급 계약을 체결하고 이미 일본·북미·유럽 시장을 공략하고 있다”면서 “앳시그널이 일본 판매 대리점 계약을 추가 진행하는 등 일본에서 '아이온클라우드' 입지를 더욱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