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대 LINC+사업단,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 등과 업무협약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조선대(총장직무대리 홍성금) 산학협력선도대학(LINC+)사업단(단장 김춘성)은 최근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광주문화재단과 문화콘텐츠 산업 발전 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들 기관은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FINA)연계 교육 프로그램 운영 및 창-제작품 전시·상영 △광주미디어아트페스티벌 참여를 통한 대학-기관 간 프로그램 확대 운영 △학생-시민 연계 취·창업 프로그램 운영 및 성과확산 △문화콘텐츠·미디어아트 분야 협력프로그램 운영 및 성과확산 △기타 3개 기관이 합의한 협력 사업 등이다.

국제전자예술심포지엄(ISEA)에 협업 참여를 시작으로 현대조형미디어학과 학생들의 캡스톤디자인 작품을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에 전시할 계획이다. 세계수영선수권대회(FINA)와 연계해 진행하는 미디어파사드 제작·상영에 조선대의 다양한 학과 학생들의 융·복합 캡스톤디자인 과목을 통해 참여할 예정이다.

또 문화콘텐츠, 미디어아트 분야 기반 학생-시민 연계 취·창업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성과확산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김춘성 단장은 “대학과 지자체의 협업으로 광주시 문화콘텐츠, 미디어아트분야 활성화를 통한 비이공계열 학생의 취·창업 분야 일자리 활성화와 지역 경제성장의 기반을 두는 초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조선대 LINC+)사업단은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광주문화재단과 문화콘텐츠 산업 발전 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조선대 LINC+)사업단은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광주문화재단과 문화콘텐츠 산업 발전 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광주=김한식기자 hs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