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부산銀 "'썸패스'로 CGV서 간편하게 영화보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BNK부산은행(행장 빈대인)은 17일 CJ CGV(대표 최병환)와 '썸패스 및 가맹점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BNK부산은행은 17일 부산은행 본점에서 CJ CGV와 썸패스 및 가맹점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정욱 BNK부산은행 디지털금융본부장(왼쪽부터)과 조진호 CJ CGV 영업담당이 기념촬영했다.
<BNK부산은행은 17일 부산은행 본점에서 CJ CGV와 썸패스 및 가맹점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정욱 BNK부산은행 디지털금융본부장(왼쪽부터)과 조진호 CJ CGV 영업담당이 기념촬영했다.>

이번 협약은 부산은행 간편결제 서비스 '썸패스'와 CGV를 연계하기 위해 추진됐다.

부산은행은 올해 8월까지 부울경 지역 20개 CGV에서 영화 예매 시 '썸패스' 계좌기반 바코드 결제서비스를 제공한다. 올해 안으로 무인티켓판매기(키오스크) 결제도 지원할 계획이다. '썸패스' 이용고객 대상 할인과 캐시백 등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한다.

한정욱 부산은행 디지털금융본부장은 “이번 협약으로 CGV를 찾는 고객들이 '썸패스'로 문화생활을 편리하게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부산은행 '썸패스'는 더벤티, 삼진어묵, 정항우케익, 베러먼데이 등 지역 기반 프랜차이즈를 비롯해 하나투어, 이디야커피, 뚜레쥬르 등과 제휴를 맺었다.

함지현기자 goha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