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치안망 강화 세종지방경찰청 신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행정안전부와 경찰청은 세종특별자치시 치안 기능을 강화하기 위해 25일 세종지방경찰청을 신설한다. 기존 충남지방경찰청이 담당했던 세종시 치안을 세종지방경찰청이 독자적으로 수행한다.

세종시는 그동안 42개 정부기관이 입주하는 등 행정중심복합도시로 치안체계 강화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 이번 세종지방경찰청 신설로 세종시 치안망이 보다 촘촘하게 구축될 전망이다.

세종지방경찰청 조직도. 행정안전부 제공
<세종지방경찰청 조직도. 행정안전부 제공>

세종지방경찰청은 112종합상황실, 경무과, 생활안전수사과, 경비교통과, 정보보안과 등 5과 체제로 운영한다. 산하에 정부세종청사경비대, 경찰관기동중대, 세종경찰서를 두게 된다.

지방청 중심 생활안전 전문수사 체제를 구축하고 교통기동순찰팀을 둬 시민 교통 불편에도 신속하게 대응하는 등 치안서비스 품질을 한층 높일 계획이다. 자치경찰제 논의도 더욱 활발해질 것으로 보인다.

진영 행안부 장관은 “세종시를 관할하는 지방경찰청 신설로 지역 특성에 맞는 치안서비스가 한층 강화될 것”이라며 “향후에도 세종지방경찰청이 그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민갑룡 경찰청장은 “세종지방경찰청 설치를 계기로 시범실시를 앞둔 자치경찰제가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세종시 등 유관기관과 긴밀히 협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