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국내선 갤럭시노트10 5G 모델만 출시한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삼성전자 로고
<삼성전자 로고>

삼성전자 갤럭시노트10이 국내에서는 5G 모델만 출시된다.

18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와 이동통신3사는 삼성전자 하반기 플래그십 갤럭시노트10을 5G 모델만 출시하기로 협의했다.

제조사 입장에서는 LTE폰에 비해 단가가 높은 5G폰을 팔아 매출 상승효과를 볼 수 있다. 통신사 입는 5G 이용자를 단기간 최대한 확보 가능하다. 제조사와 통신사 간 이해관계가 일치했다는 분석이다.

다만 소비자 입장에서는 선택권이 제한된다. 상대적으로 5G 단말 가격이 비싼데다 저렴한 LTE 요금제도 이용할 수 없다. 5G 네트워크 품질과 커버리지도 완전하지 않은 상태다.

인터넷 커뮤니티 등에서는 “5G 전국망도 제대로 갖추지 못한 상태에서 5G 모델 단독 출시는 소비자 선택권을 과하게 제한하는 것”이라는 비판이 제기된다.

박정은기자 je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