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견련-생산성본부, '중견기업 혁신성장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반원익 한국중견기업연합회 상근부회장(왼쪽)과 노규성 한국생산성본부 회장.
<반원익 한국중견기업연합회 상근부회장(왼쪽)과 노규성 한국생산성본부 회장.>

한국중견기업연합회와 한국생산성본부는 17일 서울 종로구 생산성본부에서 '중견기업 혁신성장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 기관은 중견기업 지속성장을 가로막는 법·제도 환경을 개선하고, 혁신성장 요체인 기술 인력 교육, 지속가능 성장 전략 컨설팅 등을 추진하는 데 긴밀히 협력할 예정이다. 중견련은 중견기업 혁신역량 강화 사업을 발굴한다. 생산성본부는 관련 연구, 교육 등을 지원한다.

노규성 생산성본부 회장은 “급격한 산업 환경 변화를 적극 반영해 중견기업 신성장동력 확보는 물론 실질적인 생산성 향상을 이끌 수준 높은 컨설팅, 교육, 연수 프로그램 등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반원익 중견련 상근부회장은 “산업 발전 단계에 걸맞은 생산성 제고 시스템 구축은 기업 성장과 국가 경쟁력 향상 필수 조건”이라면서 “중견기업 현장 의견을 적극 수렴해 혁신적인 생산성 향상을 이끌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변상근기자 sgbyun@etnews.com